검색
다음 동영상
 

스페셜 영상! / 천국과 지옥을 방문하다: 증언들

지옥 방문, 1부 – 지옥의 고기 분쇄기

2021-05-24
내용 요약
다운로드 Docx
더보기
Q(f): 스승님께서 프랑스에서 시후로 돌아오신 날, 전 스승님을 뵈러 갔죠. 그 날 저녁 내면의 스승이 말하시길 『네 친구가 지옥에 떨어졌다. 어서 가라』 그래서 갔습니다. 지장보살께서 거기서 저를 맞아 주셨습니다. 그리곤 저를 육식하던 존재들이 떨어지는 곳으로 데려가셨습니다. 큰 광장에 많은 존재가 옆쪽으로 줄을 서 있었죠. 가운데는 축구장보다 큰 듯한 공간이 있었고요. 다섯 대륙에서 온 백인, 흑인, 황인 등 다양한 존재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나중에 고기를 가는 데 쓰는 듯한 기계가 하늘에서 내려왔죠. 즉, 고기 가는 기계가 난데없이 갑자기 나타났고 그런 뒤에 큰 굉음이 나기 시작했죠. 이어서 끔찍한 비명이 들렸고요.

Masster: 그래요.

Q(f): 모두가 지름 1.5m 원 안에 서 있었고 곧, 모든 사람이 기계에 갈려 사방으로 살점과 피가 튀었죠. 한차례 끝나고 나면 다시 줄을 서야 했고 그런 식으로 하루에 세 번 내지 다섯 번 벌을 받았죠. 그래서 전 재빨리 신성한 다섯 명호와 7세계 선물을 외웠는데 그러고 나니 그 지옥의 모든 존재가 사라져 텅 비었습니다.

Masster: 해탈했군요.

Q(f): 그 친구에게 물었죠. 『왜, 여기에 떨어진 거니?』 그녀는 말했죠. 『네가 내게 비건이 되고 직업을 바꾸랬지만, 난 말을 안 들었지, 그러다가 갑자기 암에 걸려서 죽었어』 친구는 죽고 나서 개가 되었습니다. 옛날 집이 기억나서 친구는 절박한 마음으로 달려갔지만, 가족은 그녀를 알아보질 못했어요. 그녀는 『사람이었다가 이제 개가 됐구나, 더 살고 싶지 않다』고 생각했죠. 그래서 굶어 죽었어요. 아직 강아지라서 굶어 죽었지요. 죽으면 다시 사람이 되어 인간의 삶을 즐길 수 있을 줄 알았던 거죠.

Masster: 아니죠, 업보를 아직 다 치르지 않았죠. (네, 그녀는 안 믿었어요) 개가 된 것만 해도 다행스런 일이었죠. 고기처럼 갈리는 건 훨씬 나쁜 상황이죠. (네) 그 기계로요.

Q(f): 그녀는 나중에 후회했어요. 『진작에 너와 네 스승인 칭하이 무상사님을 믿었어야 했어』라고 했죠. 그리고 그날 스승님의 은총으로 지옥이 텅 비었습니다.

Masster: 잘됐군요. (감사합니다. 스승님) 천만에요.

Q(f): 지옥이 텅 비고 나서 스승님의 힘에 의해 그녀는 곧장 천국으로 갔습니다. 그래서 정말 감사합니다.

Masster: 도와줘서 고마워요. (감사합니다. 스승님.) 당신이 그녀와 인연이 있고 적어도 전에 알던 사이고 조언도 했기에 가서 도울 수 있었던 거죠. 고맙다고 하던가요?

Q(f): 무척 고마워했습니다. 천국에 가서는 종종 제게 말했죠. 『나도 영적 수행을 배울 거야』 스승님과 제게 무척 고마워했습니다.

Masster: 알겠어요. (감사합니다.)

비건이 되고, 참회하세요 = 당신의 영혼을 구하세요!

더 자세한 정보와 무료 다운로드는 SupremeMasterTV.com/be-veg
더보기
각성  20 / 24
1
2022-01-24
1203 조회수
2
2021-11-16
2217 조회수
3
2019-12-07
1564 조회수
5
2021-05-20
1302 조회수
7
2021-05-21
1678 조회수
8
2020-03-12
4758 조회수
9
2021-04-26
3391 조회수
10
2020-05-10
10637 조회수
12
2021-12-11
883 조회수
14
2021-08-20
2120 조회수
15
2021-03-22
1214 조회수
18
2020-04-20
1769 조회수
20
2021-05-24
15062 조회수
21
2020-07-04
2182 조회수
공유
공유하기
퍼가기
시작 시간
다운로드
모바일
모바일
아이폰
안드로이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GO
GO
QR코드를 스캔하세요 ,
또는 다운로드할 스마트폰 운영체제를 선택하세요
아이폰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