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다음 동영상
 

빛나는 세계상

빛나는 세계 자비상 수상자: 팔로마시 비둘기 입양소 – 날개 달린 친구들의 사랑의 집

2022-11-30
진행 언어:English
내용 요약
다운로드 Docx
더보기

오늘 빛나는 세계상‍ 방송은 미국 북부‍ 캘리포니아의 새 보호소를 담았는데 이곳은 다치거나 구조된‍ 비둘기를 위한 곳입니다.

엘리자베스 씨로부터 우리의 상냥한 집비둘기‍ 주민에 대한 몇 가지‍ 사실을 알아보겠습니다. “그들은 매우 감정적이면서‍ 정말 낙천적이죠. 저는 그들을 취미 생활의 대가라고 불러요. 그들은 목욕을 좋아하고‍ 자주 햇볕에 누워 있어요. 늘어져서 잘 뒹굴거립니다.‍ 그들은 도와주기도 쉽고‍ 도움이 필요하기도 해요. 집비둘기를 받아주는‍ 모든 보호소엔 입양을‍ 기다리는 비둘기가 있어요. 여기 해안 지역에만‍ 160군데가 넘는‍ 위탁 가정이 있어요.”

엘리자베스 씨는 비둘기‍ 주민을 애완동물로 키우는 대중의 인식을‍ 바꾸고자 노력합니다. 입양을 한 많은 이들은 이 온화하고 사랑스러운 존재들과 함께하면서‍ 특히 동물 주민을‍ 더 이상 음식으로 볼 수‍ 없게 되자 비건으로‍ 바뀌었습니다. 팔로마시 공식 웹사이트의‍ 따뜻한 구조 일화들은 정말‍ 사람들을 깨우치고 있고 앞으로도 그럴 것입니다.

“오늘 여기 의식적으로 먹기 컨퍼런스는‍ 돌봐주고 사랑할 가치가 충분한데도 사람의 도움 없이는 목소리를 내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목소리를 내려 하는 동물 애호가, 활동가, 동물권 지지자, 비건들이 함께합니다. 우리는 발견된 새를 많이 구조하고 그들을‍ 도우려면 늘‍ 사람들을 통해서 해야 한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들의 감동적인 노력에‍ 대해 알게 되신 우리의 소중한‍ 칭하이 무상사(비건)께서는‍ “질 맥머치 씨와 엘리자베스 영 씨께 팔로마시 비둘기 입양소에 대해 빛나는 세계 자비상과 천국의 은총 속에‍ 사랑, 감사의 마음으로 성공을 빌며 이들의‍ 자비로운 노력을 지지하는‍ 표시로 작지만 사랑을 담아‍ 공헌금 미화 1만 불을‍ 수여합니다.”‍

공유
공유하기
퍼가기
시작 시간
다운로드
모바일
모바일
아이폰
안드로이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GO
GO
QR코드를 스캔하세요 ,
또는 다운로드할 스마트폰 운영체제를 선택하세요
아이폰
안드로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