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어
  • English
  • 正體中文
  • 简体中文
  • Deutsch
  • Español
  • Français
  • Magyar
  • 日本語
  • 한국어
  • Монгол хэл
  • Âu Lạc
  • български
  • bahasa Melayu
  • فارسی
  • Português
  • Română
  • Bahasa Indonesia
  • ไทย
  • العربية
  • čeština
  • ਪੰਜਾਬੀ
  • русский
  • తెలుగు లిపి
  • हिन्दी
  • polski
  • italiano
  • Wikang Tagalog
  • Українська Мова
  • Others
  • English
  • 正體中文
  • 简体中文
  • Deutsch
  • Español
  • Français
  • Magyar
  • 日本語
  • 한국어
  • Монгол хэл
  • Âu Lạc
  • български
  • bahasa Melayu
  • فارسی
  • Português
  • Română
  • Bahasa Indonesia
  • ไทย
  • العربية
  • čeština
  • ਪੰਜਾਬੀ
  • русский
  • తెలుగు లిపి
  • हिन्दी
  • polski
  • italiano
  • Wikang Tagalog
  • Українська Мова
  • Others
제목
내용
다음 동영상
 

이스라엘이 세계 최초로 모피 판매를 금지합니다

내용 요약
다운로드 Docx
더보기
이스라엘이 공식적으로 모피의 판매를 금지하는 세계 최초의 국가가 되었습니다.

부분적인 예외와 함께 2021년 말부터 발효될 모피 판매 금지법안은 2020년 10월 이스라엘 환경보호부의 길라 감리엘 장관이 발의하였습니다. 그는 『의류 산업에 모피를 써야 할 이유도 정당성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나아가 장관은 『세계 모든 나라가 우리와 함께 하여 동물에게 자애와 친절을 베풀기를 청한다』고 말했습니다.

매해 1억 마리의 동물들이 패션 산업에 모피를 공급하기 위해 잔인하게 도살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스라엘은 인도주의와 돌봄 부문 빛나는 세계 지도자상 수상국이자, 빛나는 세계 돌봄 지도자상 및 빛나는 세계 지도자상 평화 부문에 선정된 바 있습니다.

정말 놀랍도록 긍정적인 소식입니다. 이스라엘! 신의 무한한 은총으로 이스라엘의 빛나는 귀감을 본받아 세계 모든 정부가 동물을 해하는 모든 행위를 완전히 금하여 비건 세상의 도래를 이끌어 나가기를 기원합니다.
공유
공유하기
퍼가기
시작 시간
다운로드
모바일
모바일
아이폰
안드로이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GO
GO
Prompt
OK
QR코드를 스캔하세요 ,
또는 다운로드할 스마트폰 운영체제를 선택하세요
아이폰
안드로이드